이 사용기는 이전 짧은 사용기 에 이은 좀 더 기간을 둔 경험을 통해 남기는 후기 입니다. 이 부분은 개인적 차이에 따라 다를 수 있음을 미리 알려 드립니다.

Huawei P10 Lite

 KT 에서 들여 온 제품은 사실 별다른 인기를 끌거나 뭔가 여기 저기서 거론 되거나 한 것도 없는 듯 합니다. 물론 제품소개나 제품을 받고 하는 몇몇 블로그에서는 제품에 대한 소개 정도 뿐 이었는 듯 할 만큼 사실 인기가 있는지 알 수 조차 없었는 제품이란 생각이 듭니다.

 게다가 이걸 들여 온 KT에서 조차도 이 제품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가 있었던 것도 아니거니와, 들여온 제품에 대한 책임을 지는 자세조차도 없는 꼴을 보여 준 것이 제품에 대한 인식을 거의 없는 존재 처럼 만든 것이 아닐까 합니다. 물론 Mediatek 에 조차 밀리는 듯한 느낌의 성능은 비슷한 가격에 대해 샤오미 보다 나은게 뭔지? 란 의문이 드는 소프트웨어적 모습등은 작지만 혹독한 대한민국의 시장에서 중국1위 업체의 위상에 전혀 반대로 살아 남기가 참 어렵지 않았을까 합니다.


성능적인 문제, 샤오미의 존재

 P10Lite 는 화에이가 설계한 기린이라는 AP 를 사용하는데, 이 성능이 스냅드래곤 42x 씨리즈 보다 조금 나은 반면 동작 속도는 훨씬 높기 때문에 소모 전류가 많은데다, 여기에 ARM 의 MALI GPU 를 써 버린 바람에 그래픽 성능 또한 좋을 수가 없는 데다, KT 라는 갑질의 추억을 아직도 떨치지 못하는 회사를 묻히는 바람에 국내 지원 까지 안드로이드 7 이 마지막이 되어 버렸습니다.

 기린 AP 자체 성능이 그리 좋지 못한 부분은 3GB 메모리와 빠른 eMMC 5.1 32GB 로 대충 무마 할 수 있긴 한데, 이걸 사서 쓰는 주 사용층이 아마 젊은층일 수 밖에 없는데, 그들이 원하는 게임성능 등을 샤오미 가 더 싼 가격에 더 좋은 조건으로 시장에 팔려 버리니 결국 바격에 비해 낮은 성능은 시장에서 외면 받게 된 이유로 보입니다.


그리고 KT의 문제

 요즘 오히려 보기 힘든 5"화면을 가진 적당히 작은 크기, 전면부에 HUAWEI 라는 로고도 없이 깨끗한 모습, 그러나 뒷면에 KT 로고질, 부팅시 KT 로고질 하는 더러운 저주를 받은 이 제품은 아마 KT 로고질 이라는 저주부터 받았다 하겠습니다. 특정 통신사 로고가 부팅시 화면에 나오는 현상이나, 제품 뒷면이나 어딘가에 붙어 있는 현상은 대부분 피쳐폰 시절 갑질로 부터 비롯된 못된 흔적이 아닐까 합니다. 그당시 같은 기기라도 통신사 마다 제품을 특화 해서 타 통신사에서 쓰지도 못할 디지털 쓰레기를 만들어 버리는 더러운 갑질 문화의 흔적이 팽배 했었고, 이제는 하나의 스마트폰에 대부분의 통신사를 다 쓸 수 있는 시대가 도래 했음에도 통신사 갑질의 시대에 흠뻑 젖어 있던 KT 로서는 이 제품 역시 그렇게 태어난 제품들 이상은 아니었을 겁니다.

 게다가 이런 갑질의 추억이 불러다 온 모습에 더불어 원천적으로 모자란 성능, 즉 기린 이라는 화웨이가 만든 AP 의 낮은 성능 - 특히 그래픽 관련 MALI 성능의 처참한 수준은 이런 여러 문제점들이 결국 시장에서 외면을 받을 수 밖에 없었는 원인이 되었을 겁니다.


결론

국내에서 중국산 안드로이드 기기를 사서 쓰려면 샤오미 제품을 추천 합니다. 중국 내에서야 공산당이 구글스토어도 막고, 모든 인터넷 다 감시 하면서 모 공산당 두목 검색 하면 나오는 이 귀여운 캐릭터를 가려서 보여주는 수준에 1등을 하던 2등을 하던 그건 중국에서나 먹히는 겁니다.

구글 이미지 검색 : 위니 더 푸

 국내에서는 화웨이의 스마트폰에 대한 필요성이 과연 없다고 봐야 할 듯 합니다, 특히 같은 값에 샤오미 보다 더 나은 점이 있다면 모르겠지만, 지속적인 지원을 애플처럼 하는 회사는 오히려 국내 대기업도 아닌 샤오미가 더 띄어나기 때문 입니다.

Posted by 견족자K rageworx